도시공학부

  • /
  • 참여학과 소개  /
  • 창의공학대학  /
  • 도시공학부

city

학과소개

도시계획

도시계획은 도시공간계획의 가장 근간이 되는 중요한 계획입니다. 용도지역제(지역지구지정)를 통해서 도시의 토지이용을 통제하고, 교통계획(도로계획)과 연계해서 도시의 주거/상업/공업/녹지기능과 각종 도시계획시설들을 효율적이면서도 아름답게 만드는 종합적인 전문분야이기도 합니다. 도시공학부는 공간형태/지역개발/도시경제/토지정책 등 포괄적인 기초소양을 갖추도록 교육하고 있습니다.

도시계획은 공공의 이익을 추구하는 분야이기 때문에 중앙정부나 지자체나 공기업에서 도시계획 관련용역의 대부분을 발주합니다. 민간부문에서는 대규모 개발사업의 인허가를 위해서 용역을 발주합니다. 용역은 주로 종합설계회사(엔지니어링 활동주체)에서 수행하며, 도시계획 졸업생들이 도시계획기사 자격을 취득한 후 가장 많이 취업하는 회사입니다. 공공부문 취업으로는 도시계획 전문직 공무원, LH공사(구 토지주택공사), 국책연구소, 지자체연구소 등이 있습니다.

4년간의 교과과정을 성실히 이수하면 공인중개사나 감정평가사와 같은 연관 분야의 자격증을 취득하는 데 매우 유리합니다. 도시계획은 부동산개발/부동산관리와 연결된 분야라서 만약 부동산중개업을 창업한다면 다른 전공보다는 훨씬 수월할 것입니다. 또한 건축허가시 개발행위허가 서류들을 대행해주는 소규모 도시계획회사는 소자본으로도 창업할 수 있습니다. 또한 소규모 주거단지 개발사업을 직접 시행/시공/분양하거나, 분양대행사를 창업해서 주택사업자(건설회사)의 분양업무를 위탁받는 사업에도 도시계획 전공자들이 두각을 나타냅니다.

근래 들어서는 우리나라의 신도시개발이나 마을만들기와 같은 도시계획 경험이 해외로도 수출되고 있습니다. 도시계획가들이 다른 나라의 도시계획/도시개발사업/도시계획시설(인프라 스트럭쳐)을 계획하거나 시공해 주는 해외공적개발원조(ODA)사업에 참여해서 국제적인 도시계획 전문가로 한국의 위상을 높이고 있습니다. 도시공학부에서는 중국/일본과 함께 3+1 교환학생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입니다. 3년은 자기 나라에서 교육받고 1년은 한국/중국/일본에 가서 교육받으면서 서로 학점을 인정해 주는 방식입니다. 글로벌 도시계획 전문가가 되고 싶은 학생들에게 매우 좋은 기회가 될 것입니다. 


도시디자인 Urban Designer

도시디자인은 도시공간을 새로 만들거나 고치는데 필요한 공간설계를 말합니다. 도시디자인(도시설계)는 입체공간을 다룬다는 점에는 도시계획과 다르며, 건축이 사적공간을 설계하는 것인 반면 도시디자인은 공적공간을 설계하는 것이므로 건축설계와도 구별됩니다. 그러나 기초분야인 도시계획, 건축, 조경, 경관, 역사, 문화를 이해하지 못하면 도시공간을 제대로 디자인하기 어렵습니다. 

도시디자인에는 도시설계, 경관설계, 단지설계, 공원설계, 공공디자인 등이 포함되어 도시계획사무소/건축설계사무소/조경사무소에 취업할 수 있습니다. 지방자치단체의 법정계획인 지구단위계획을 수행하는 종합설계용역(엔지니어링)회사는 도시디자인 실력을 보고 신입사원을 뽑습니다. 최근에 지방자치단체에서 활발하게 전개하고 있는 각종 공동체사업(커뮤니티 개발), 도시재생센터, 마을만들기센터, 장소마케팅(축제)사업에도 도시디자인 전문직 공무원이 참여하고 있습니다.

졸업생이 도시계획기사 자격을 취득하면 종합설계용역(엔지니어링)회사에 취업할 수 있습니다. 상위 5개 회사는 재직중인 기술인력이 한 회사당 2,000~3,000명 내외라서 대기업으로 분류됩니다. 취업후 4년 이상의 경력이 쌓으면 도시계획기술사 시험에 응시할 자격이 생깁니다. 도시계획 기술사가 되었을 경우 회사에서는 대졸 초임의 2배~3배의 연봉을 받을 수 있습니다. 또한 독자적인 용역수주가 가능하기 때문에 도시계획사무소를 창업할 수 있습니다.

FacebookTwitterGoogle+